성주군 트윗, 펫북 사용자들의 벙개모임이 있었던 어제가
성주자두님의 생신날이었다. 그것도 회갑~!
사실은 자두언니 내외분께서
바닷가로 조용히 여행 가서 회나 한 접시 하려고 하셨다는데
벙개 소식을 들으시고는
여행 계획까지 취소 하시고 우리들을 거둬?? 주셨다.
뒤늦게 생신임을 알고
부랴부랴 케익을 준비해서 조촐하나마 축하의 마음을 전했다.
어린아이 마냥 기뻐하는 언냐의 모습.
환한 미소가 참으로 곱다는..^^





여러가지로 배려하고 수고 해주신 대장님을 위한
자두언니의 감사 표시~♡ <19금?? ㅎㅎ>
두분이 오래도록 이모습 이대로
늘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빌어드립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주인공의 노래 한자락~♬
이거 올리고 자두언니한테 혼나는거 아닐까??
자두언냐~
다시 한번 축하드려요~!!!
언냐의 매일 매일이 행복이었으면 좋겠어요~~~ ^^

'사는게 뭐 별거라서 > - 사람 냄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빨갛고 달콤한 딸기  (2) 2010.11.26
참외댁은 산타크로스  (6) 2010.11.02
가는 날이 생일날~♬  (8) 2010.09.18
특별한 농촌 벙개모임  (4) 2010.09.18
말벌집 소탕  (5) 2010.08.18
익숙한게 더 좋아  (6) 2010.08.10
Posted by 참외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창피하게 잉~
    사람은 오래살고 볼일이야~ㅋㅋㅋ
    참외댁 고마워요.
    참외댁도 오래오래 행복하고 건강하세요.

    2010.09.18 23: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보기가 참 좋으십니다.
    이렇게 사는것이 잘 사는것이지요?

    2010.09.19 10: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생신 축하드립니다 언 제 고령성주도 오고가는 방문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2010.09.20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참외님!~
    추석 잘보내시고 계시나요?

    2010.09.22 1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