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복소복 소리도 없이 쌓이는 눈은
그칠줄을 모르네.

도시에 살적에 그렇게 바라던 눈인데
근심거리로 자리잡은 지금에는

인심좋게 푸짐히도 내리네.









참외농장 안쪽에서
하우스 제설작업을 함께 할 작은 눈사람




그리고
참외농장 바깥쪽 대로변에서
눈 때문에 힘들었을 농심들을 달래줄, 대박기원 대형눈사람~!



'사는게 뭐 별거라서 > - 흙 냄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창부수(夫唱婦隨)  (5) 2011.03.15
雪. 雪. 雪  (0) 2011.01.02
함박눈이 펑펑  (1) 2010.12.28
사뿐사뿐 쌓이는 눈  (0) 2010.12.17
온 천지가 꽁꽁!!  (0) 2010.12.16
그치지도 않고 내리네.  (1) 2010.12.13
Posted by 참외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참외 아우님 네 동네도 눈이 많이왔구나
    참외댁 신났구나 눈 사람 짜드라 만들었네
    완전 동심으로 돌아갔엇구나 아우님 여리고 예쁜맘이 얼마나 즐거웟을까 상상이 가다네
    벙개도 안오고 집에 밀있었나봐
    많이 추워진날씨 감기조심하시길......

    2010.12.30 22:35 [ ADDR : EDIT/ DEL : REPLY ]